주요 내용 섹션으로 이동 앵커 포인트

동부해안 국가풍경구

앵커 포인트

필수 여행지

산셴타이(삼선대)

산셴타이(삼선대)

타이동현 청공진 북동쪽에 위치한 산셴타이(삼선대)는 연안에서 약간 떨어진 작은 섬과 산호초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기암괴석 중에는 거대한 3개의 암석이 있는데, 전설 속의 여동빈, 이철괴, 하선고 3명의 신선이 이 섬에 내려왔다고 하여 산셴타이(삼선대)라는 이름을 얻게 되었습니다.
산셴타이 섬의 지질은 두란산의 집괴암에 속하며, 본래는 곶이었는데, 해수의 침식작용에 의해 곶의 목부분이 끊어지면서 타이완 본토와 떨어진 섬이 되었습니다. 1987년에 빠공 콰하이 부챠오가 완공되었으며, 이 다리는 거대한 용이 바다속에 엎드려 있는 것처럼 보이는데, 산셴타이와 본섬을 이어주고 있습니다. 물결모양을 하고 있는 이 보행전용다리는 이미 동해안에서 유명한 랜드마크이기도 합니다.
산셴타이의 면적은 약 22헥타르이며, 최고점은 해발 약 77m로, 환도 산책로가 설치되어 있으며, 천천히 둘러보려면 약 2시간이 소요됩니다. 섬은 4면이 산호초로 둘러싸여 있는데, 강력한 풍화작용과 해식작용으로 해식구, 마린포트홀, 해식주, 해식 오목벽 등과 같은 해식경관이 펼쳐져 있어, 섬 곳곳에 숨어있는 풍부한 볼거리들을 찾는 재미가 가득합니다.

개방시간 매일 08:30-17:00
교통정보 타이완 하오싱 동부해안노선 또는 화롄 커윈, 딩동 커윈을 타고 ⟨산셴타이⟩ 정류장에서 하차.
샤오예류

샤오예류

샤오예류는 푸강어항 북쪽의 해역으로, 동부해안의 최남단에 위치한 관광지입니다. 지형과 암석의 종류가 북부의 예류와 매우 비슷하기에 ⟨샤오예류⟩라고 불리게 되었습니다.
이 곳의 거대한 산호초군락은 구불구불하고 복잡하며, 암석위에 만롱이 자라고 있어 매우 독특한 경관을 이룹니다. 날씨가 맑을 때는 샤오예류에서 동쪽으로 약 33km 떨어진 뤼다오, 푸강 위강에서 출항하여 뤼다오와 란위로 가는 배도 똑똑히 보입니다.
마치 바다의 움직임과 푸른 하늘의 변화에 맞춘 듯이 놀라운 자연경관을 보여주는데, 기암괴석 감상, 사색, 바다 감상, 파도소리 듣기, 해양생물 감상, 물놀이, 소라게 구경을 하기에 최적의 장소입니다.
동관처에서는 샤오예류에 여행객 센터를 두고 있습니다. 내부에는 샤오예류의 지질경관을 소개하는 전시실이 있으며, 풍경지구 내에는 캠핑장소, 매점등의 설비가 갖춰져 있습니다. 샤오예류의 전반적인 경관을 이해하기 위해 반드시 거쳐야 하는 곳입니다.

개방시간 매일 08:30-17:00
교통정보 타이완 하오싱 동부해안노선 또는 화롄 커윈, 딩동 커윈을 타고 ⟨샤오예류⟩ 정류장에서 하차.
자루란

자루란

자루란에는 드넓은 초원과 정자, 가이드 포인트, 전망대가 있어 동해안 여행 중 최고의 휴식공간을 제공해 줄 뿐만 아니라, 사진을 찍기에도 더할 나위 없는 곳으로, 여행객들이 해변에서 파도소리를 듣고, 바닷바람을 맞으며, 따사로운 햇살 아래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감상하는 것 외에도, 부유목으로 만들어진 설치예술 작품들도 적잖이 배치되어 있으며, 정자의 장식에서도 부유목의 그림자를 볼 수 있습니다.
매년 여름과 가을 즈음의 자루란 수공예품 플리마켓은 동해안의 예술창작 애호가들이 삼일장 방식으로 여는 시장입니다. 자연소재에 중점을 둔 창작품들과, 야외 영화제, 현지 밴드의 공연등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동해안을 방문한 여행객들이 여유롭게 시장을 구경하며, 자연, 단순함, 창의성 및 열정 가득한 도서해양지역의 분위기를 몸소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개방시간 연중무휴
교통정보 타이완 하오싱 동부해안노선 또는 화롄 커윈, 딩동 커윈을 타고 ⟨자루란⟩ 정류장에서 하차.
수이왕상류

수이왕상류

수이왕상류로 말하자면 타이동을 방문하는 여행객이라면 반드시 방문하는 곳으로, 두란에서 1.8km밖에 떨어지지 않은 농지의 관개수로인데, 중력을 거슬러 수로의 높은 곳으로 물이 흘러가고 있어서, 수로 옆에는 ⟨치관(놀라운 광경)⟩이라고 새겨진 돌비석이 놓여있습니다. 사실 원리는 매우 간단한데, 수로 옆의 도로는 내리막길이지만 수로 자체는 내리막이 아니고 경사가 매우 완만한 오르막 길이기 때문에, 여행객들이 낮은 곳에 서서 도로와 함께 보고 있으면 마치 물이 높은 곳으로 흐르는 듯한 착시를 일으키는, 매우 신기한 지리경관입니다.
신기한 지리경관 이외에도, 휴게소에는 매점, 주차장 및 공중화장실을 구비하여, 더욱 편안한 여행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개방시간 연중무휴
교통정보 타이완 하오싱 동부해안노선 또는 화롄 커윈, 딩동 커윈을 타고 ⟨수이왕상류⟩ 정류장에서 하차.
스티핑(석제평)

스티핑(석제평)

스티핑(석제평)은 화롄현 펑빈향 스티만의 남측 끄트머리에 위치한 곳으로, 지역 전체가 면적이 매우 큰 해안단구로, 해식지형이 십분 발달하여 해식대, 융기 산호초, 해식구, 해식애등 눈에 닿는 모든 곳이 해식지형으로, 특히 마린 포트홀의 경관은 타이완 제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티핑(석제평) 해안은 풍부한 산호초 군락과 열대어군, 조간대와 마린 포트홀이 이루어낸 타이드홀, 그리고 각종 해조류, 어패류, 갑각류등의 해양생물까지 품고 있어, 조간대의 풍부한 생태 관찰, 다이빙 그리고 갯바위 낚시에 최고의 장소이기도 합니다.
여행객들은 풍경지구의 고리모양 산책로를 따라 걸으며 직접 관찰할 수 있고, 혹은 17m 높이의 단미엔산에 오르면 스티핑(석제평)의 지질경관을 마음껏 조망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웅장하고 광대한 태평양의 경치도 한 눈에 담을 수 있습니다.
스티핑(석제평)에는 설비가 잘 갖추어진 캠핑지도 있습니다. 캠핑지에서 야영을 하며 달빛 아래의 산책을 즐기거나, 파도소리를 들으며 별을 감상하며, 대자연과 하나가 되는 신비함을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개방시간 연중무휴i
교통정보 화롄 커윈 또는 딩동 커윈을 타고 ⟨스티핑(석제평)⟩ 정류장에서 하차
두리 관광객 센터

두리 관광객 센터

⟨동부해안국가풍경구 관리처⟩의 본부는 관리처의 행정기관이지만, 여행객들이 필수 방문하는 여행지로 탈바꿈하고자 특별히 여행객 센터를 설치하였습니다. 내부에는 아메이족 섹션, 해양 섹션, 동해안 경관섹션, 그리고 쌍방향 체험 섹션등이 있으며, 멀티미디어 쌍방향 시설, 동영상, 모형 및 실물을 전시하여 동해안의 동식물 생태의 특색과 휴양행사들을 생생하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여행객들은 이 곳에서 동해안의 특색있는 행사들을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본 기관 옆에 위치한 ⟨아메이족 민속센터⟩는 약 2헥타르의 대지 위에 야외 공연장과 2천명의 관객석도 보유하고 있습니다.
주요 건축물의 제사지와 가옥은 일본 민족학자인 치즈와 스케타로가 1943년에 화롄현 광푸향에서 조사한 그림에 근거하여, 화롄현 타이바랑서의 건축물을 본따 제작한 것으로, 이 곳에서 아메이족의 독특한 거주문화를 살펴볼 수 있습니다.
특색있는 건축물 외에도, 민속센터에는 부락 문물전, 수공예품, 특산품 판매, 식당, 그리고 전통공연등이 있어 아메이족의 전통문화를 체험하기에 최고의 장소입니다.

개방시간 화-일 09:00-17:00(매주 월요일 휴관)
교통정보 화롄 커윈이나 딩동 커윈을 타고 ⟨동관처⟩ 정류장에서 하차
타이완 하오싱(대만호행) 동부해안노선을 타고 <아메이 민속센터>에서 하차
두란

두란

두란은 동부해안 남단 최대의 부락으로, 대만동부에 우뚝 솟아있는 두란산은 본래부터 부족민들이 앙망하는 성산입니다. 민속, 예술, 문화의 정신을 상징할 뿐 아니라, 동시에 여행객들이 대자연을 마음껏 느낄 수 있는 장소이기도 합니다.
최근 아메이족 부락에서는 커뮤니티 공동체 문화 추진에 애쓰고 있어, 노래와 춤에 더욱 조예가 깊어지고 있으며 수공예품에서도 창의적이고 섬세함을 엿볼 수 있습니다. 또한 건강하고 산뜻한 아메이족의 전통음식은 한 번은 먹어볼 가치가 있습니다.
두란지역에는 현지정 유적인 <두란 유적>, 해안 조간대 및 아메이족 부락의 특색이 짙은 생태뿐만 아니라, <쉐이왕상류>의 기이한 경관, 영화 <달은 다시 떠오른다>의 촬영지인 <위에광 샤오잔>, 아름다운 해만 <쟈무즈완>, 홍탕 문화예술관 <신동탕창>등의 여러 관광지가 있어 여행객들에게 즐거움과 놀라움으로 가득한 여정을 선사합니다.
동관처는 타이 11번 도로에 몇 군데의 정자를 지어 여행객들이 여러가지 다른 각도에서 두란만의 아름다움을 바라볼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개방시간 연중무휴
교통정보 타이완 하오싱 동부해안노선 또는 화롄 커윈, 딩동 커윈을 타고 ⟨두란⟩ 정류장에서 하차.
달동(위에동)

달동(위에동)

국가급 관광지로 불리우는 위에동은 천연 종유석 동굴로, 항구 부락 원주민들에게는 맑고 깨끗한 땅이기도 합니다. 동굴 내부에는 물이 모여서 5m 깊이의 호수를 이루었는데, 호수물은 달이 차고 기우는 것을 따라 오르락 내리락하기 때문에 <달동(위에동)>이라고 불리우며, 또 <달정(위에징)>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달동(위에동)은 해발고도가 약 80m이며, 해안과의 거리는 약 800m, 동국입구의 높이가 25m, 동굴 전체의 길이는 176m입니다. 동굴 내부에는 좌우 두개의 동굴이 있는데, 왼쪽 동굴입구가 더 크고 약 50m 깊이로, 윗부분이 뾰족하고 협소하여 수천수만마리의 박쥐들이 서식하고 있어 신비스러운 느낌을 더해주고 있습니다 오른쪽 동굴은 비교적 짧아 약 40m정도입니다.
동굴 내부는 신비스럽고 깜깜하며, 동굴 곳곳에서는 종유석에 거꾸로 매달린 박쥐들의 흔적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동굴 내부에는 지하수, 석순, 제비집 화석, 물고기 머리 화석등의 경관도 보존되어 있습니다. 동굴에 들어가 참관을 원하는 경우, 반드시 전문가가 조작하는 작은 보트에 탑승하여, 보트상의 조명으로만 감상해야 합니다. 달동(위에동)의 온도는 섭씨 20도 정도로, 겨울에 따뜻하고 여름에 시원하여, 일년 사계절 여행하기에 적합합니다.

개방시간 9:00-17:00
티켓 정보 일반표 100 NTD, 우대표 50 NTD (달동(위에동) 보트관람 및 해설서비스 포함)
교통정보 화롄 커윈을 타고 <달동(위에동)> 정류장에서 하차.
딩동 커윈을 타고 ⟨스티핑(석제평)⟩ 정류장에서 하차, 도보 15분
자오르 온천(조일 온천)

자오르 온천(조일 온천)

자오르 온천(조일 온천)은 뤼다오 동남쪽 해안의 산호초 조간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산을 등지고 바다를 바라보는 지형으로, 일제시대에는 <욱온천> 이라고 불렀습니다. 맑은 온천수는 섭씨 약60-70도 정도이며, 약산성의 황산나트륨온천이지만, 독한 유황냄새가 없고 바닷물의 짠내를 풍기고 있습니다. 피부에 자극이 전혀 없어 온천 후에도 끈적임이나 뻑뻑함이 없는, 매우 희귀한 해수온천입니다.
자오르온천은 약 300명의 여행객을 수용할 수 있으며, 실내에는 스파시설이 완비되어 있습니다. 바다와 인접한 온천구역에는 3개의 원형 노천탕이 있으며, 이외에도 반노천형의 탕과 대형 수영장도 구비되어 있습니다. 탕내의 온천수는 밀물과 썰물에 따라 온도가 변화하며 천연의 사우나를 형성하고 있습니다. 주변 시설이 완비되어 있어 온천을 하면서 별도 감상하고, 파도소리도 듣고, 일출도 보며 색다른 온천여행을 즐길 수 있습니다.

개방시간 여름철(6-9월), 겨울철(10-4월)
티켓 정보 일반표 200, 우대표 100(120cm 이하), 경로표 100(65세 이상)
교통정보 타이완 하오싱 동부해안노선이나 화롄 커윈, 딩동 컹윈을 타고 <푸강 어항> 정류장에서 하차한 후, 도보로 뤼다오로 가는 여객선을 탈 수 있는 푸강 위강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뤼다오 환다오 버스를 타고 ⟨자오르 온천(조일 온천)⟩에서 하차
퍼그와 잠자는 숲속의 공주 암석

퍼그와 잠자는 숲속의 공주 암석

잠자는 숲속의 공주와 퍼그 암석은 뤼다오의 동쪽에 있으며, 뤼다오에서 가장 저명한 여행지 중 하나입니다. 하이산핑에서 멀리 바라다보면 바다 위에 누워 잠자는 숲속의 공주가 보이고, 흰색의 모래사장은 아름다운 긴 머리카락처럼 보입니다. 길쭉한 귀를 늘어뜨린 퍼그가 공주 옆에 엎드려 있습니다. 날씨가 맑을 때는 푸르른 하늘, 새파란 바다, 하얀 구름의 선명한 색이 어우러져 마치 한 폭의 그림 같습니다. 거기에 마치 신이 빚은 듯한 자연암석이 더해져 동화와 꿈이 가득한 공간이 되었습니다. 멀리서 바라다보이는 퍼그와 잠자는 숲속의 공주는 이상한 각도로 찍어보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개방시간 연중무휴i
교통정보 타이완 하오싱 동부해안노선이나 화롄 커윈, 딩동 컹윈을 타고 <푸강 어항> 정류장에서 하차한 후, 도보로 뤼다오로 가는 여객선을 탈 수 있는 푸강 위강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뤼다오 환다오 버스를 타고 ⟨자오르 온천(조일 온천)⟩에서 하차
Top